WJSN: “I Wish” Comeback Stages

The sublimity of WJSN’s 3rd single, unleashed upon last weekend’s music shows!

We’ve meant a million times to honor a hot new single in this fashion (alas, poor “Destiny”, dear “Only One”!), but superrookies WJSN richly deserve this with the utter loveability and insane infectiousness of their new masterwork.

M! Countdown with hives of purple balloons and schoolgirl plaids:

 

KBS Music Bank with a majestic pegasus and sailor suits:

 

Show! Music Core on a space station Taj Mahal (and with the pastel discodelic lighting MBC is famous for):

 

And unveiled on Inkigayo beneath a chandelier of bubble wrap!

 

Four spellbinding appearances!  Now if only my damn headphones hadn’t gone all ornery and decided I have to twist the cord beneath my left earphone just so in order correctly to hear them!  Grrrrhhh.

[Ed.: Why don’t you take some of the $700,000 in your bank account and go buy a new pair then?]  –Damnit Bob, I will.  Eventually.  But, in this interregnum I should hate to be reduced to reading a damned book or something when WJSN is taking over the universe with the symphonic disco schoolgirl power and grace and beauty of “I Wish”!  WJSN hwaiting!

Just tell me why
꽃길만 걷고 싶은 그대와
Tell me why
사랑만 받고 싶은 소녀가
Tell me why
소년 소녀 꽃길을 걷다 마주친
destiny destiny
네가 살짝 스치기만 해도
뭐 이렇게 떨린지 넌 정말
내 맘을 깨워 이른 꽃잎처럼
또 차곡 차곡 차곡
내 안에 쌓인 너
I’m so fine look so fine
예뻐 보여
갈수록 사랑 받는 나기에
어쩜 수많은 사람들 중
그대만 우주에서 젤 멋진 건지

Just tell me why
꽃길만 걷고 싶은 그대와
Tell me why
사랑만 받고 싶은 소녀가
Tell me why
소년 소녀 꽃길을 걷다 마주친
destiny

사랑을 말해줘 내게
talk to me
Oh oh oh
궁금해져
Tell me why
바라고 바라던 사랑인 걸까
점점 닮아가는 우리 둘 사이에
틈은 더 좁혀져 가고
조금씩 둘만의 시간이
늘어갈수록
더 두근 두근 두근 떨리는 걸
어서 와 내 맘을 걸어보렴
아무도 알려준 적 없는데
어쩜 수많은 사람들 중
그대만 우주에서 젤 멋진 건지

Just tell me why
꽃길만 걷고 싶은 그대와
Tell me why
사랑만 받고 싶은 소녀가
Tell me why
소년 소녀 꽃길을 걷다 마주친
destiny

사랑을 말해줘 내게
talk to me
꿈 같은 하루하루
나를 닮은 사랑으로
만든 길 위
둘만의 발걸음을 남겨 줘
눈을 떠도 옆엔 너이길
이러다 내 두 눈이 멀겠어
눈부셔 넌 빛을 머금은 걸까
성큼 다가온 너란 기적 이제 난
손을 뻗어 닿을 수 있게

Just tell me why
꽃길만 걷고 싶은 그대와
Tell me why
비밀이 많은 어떤 소녀가
Tell me why
그림처럼 그 길을 걷다 마주친
destiny

눈앞엔 어느새 다른 풍경이
oh ah ah

아름다워
너와 나 꿈만 같아
꿈만 같아
소년 소녀 꽃길을 걷다 마주친
destiny
눈앞엔 어느새 네가 가까이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